Press Release

마루창작소의 언론 보도 현황입니다.

한국전기연구원, 웹툰 '케리의 하루' 통해 공공기관 SNS 마케팅의 방향 제시

※기사 원문 보기 ☞Link





친근하면서도 귀여운 모습의 공공 캐릭터들은 최근 지자체와 공공기관에서 앞다투어 이용하고 있는 마케팅 전략이다. 친근한 공공 캐릭터의 이미지가 자칫 낯설고 멀게만 느껴질 수 있는 기관의 이미지를 친근하게 변화시키기 때문.


MZ세대가 사회의 주축을 이루면서 트렌디한 캐릭터들이 우후죽순 탄생하고 있지만, 기존 캐릭터를 리뉴얼해 새롭게 가치를 부여한 사례도 있다. 한국전기연구원의 '꼬꼬마 케리'가 MZ세대에게 어필할 수 있는 친근한 감성 캐릭터로 재탄생한 사례다.


'꼬꼬마 케리'는 한국전기연구원의 10년간 활동해온 대표 캐릭터다. 기존에는 네이버 블로그를 통해 전기연구원과 관련된 신기술과 정보들을 전달해왔으나, 매체 특성상 친근하거나 빈번한 소통이 어렵다는 한계를 지니고 있었다.


이에 한국전기연구원은 캐릭터를 통한 소통 전략을 구축했다. 먼저 10년간 활동해오던 ‘꼬꼬마 케리’의 캐릭터를 새롭게 리뉴얼했다. 기존의 아이덴티티를 살린 캐릭터에 최신 트렌드에 맞는 색감을 활용하여 친근감을 높였으며, '꼬꼬마 케리'를 보조해줄 2종의 캐릭터(토토카, 보배할배)를 추가하여 캐릭터의 세계관을 재구축했다.


이후 SNS인 인스타그램을 통한 웹툰을 본격화했다. 웹툰을 통해 재탄생한 캐릭터들은 기관의 성격에 부합할 뿐만 아니라 대중들이 쉽게 공감을 살 수 있는 여러 포인트를 통해 한국전기연구원의 메시지를 자연스럽게 표현한다.


'꼬꼬마 케리'는 한국전기연구원의 실험실에서 탄생, 배달커넥터로 활동한다는 설정을 부여, 대중들에게 익숙하고 친근한 모습으로 등장한다. 또한 전기플라잉카 '토토카'는 까칠하지만 겁이 많은 캐릭터로 등장, 보조배터리로 '보배' 할배는 가장 연장자이자 '라때할배' '투머치토커'라는 일명 '꼰대' 캐릭터의 특징을 부여했다. 



[에너지경제신문 박성준 기자]

(주)마루창작소  "대한민국을 콘텐츠로 잇는 힘"

- 문화체육관광부 인증ㆍ한국관광공사 선정 「2018 관광벤처기업」  (18C-17B008)

- 제7회 문화데이터활용경진대회 '우수상' 수상기업

- 한국관광공사 '대한민국 구석구석' 연재 관광웹툰 <조선손님유람기> 제작사

- 대한민국 관광웹툰 글로벌 서비스 <코리아투어코믹스> 운영사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플라자 1025호 (우: 04157)

대표자: 박석경  I Tel. 02-6410-0109 | Fax. 02-6410-0108 | ceo@marustudio.co.kr


Copyright 2021. MARU CHANGJAKSO inc. all rights reserved.